충절록(忠節錄)

 
증 승지공 한호성(贈 承旨公 韓好誠 : ?∼? 18世)
 조선 선조 때의 지사(志士). 자는 경보(敬甫) 호는 계촌(桂村) 어모장군 정(偵)의 아들로 승지공 (承旨公 : 世信)의 손자이며 공안공(恭安公 : 致仁)의 현손(玄孫)이다. 정유재란 (丁酉再亂 : 조선조 14대 선조 30년(1597 정유년) 정월에 한번 패한  왜장 카토오키오마사(加藤淸正)가 14만 대군을 이끌고 다시쳐들어온 난리)때 구례 출신(求禮出身)인 왕득인(王得仁) 이정익(李廷翼), 양응록(梁應祿),등과 등과 더불어 승려(僧侶) 153명과 의병(義兵) 300명을 통솔 (統率)하고 석주관(石柱關)에서 왜적과 맞서 수십명을 죽였는데 그 피가 강물을 물들여 이를 혈천(血川)이라 불렀다 한다. 뒤에 적이 다시 침입(侵入)하니 힘을 다하여 싸우다가 전사(戰死)하였다. 순조 5년 동부승지(同副承旨)에 추증(追贈) 하고 옛 전적지(戰跡地)인 석주관 에 7의사(七義祠)를 지어 신주(神主)를 모시고 제사(祭祀)를 올리고 있다. 배위는 성씨(姓氏) 불명이고 아들은 하나뿐인데, 충의위(忠義衛) 창복(昌福)이다. 묘소는 구례 봉성산 선영하로 되어 있다.

 
번호     이 름 조회
21 한훈 2836
22 한여해 1611
23 한수운 1877
24 한수겸 1979
25 한호 2028
26 한천두 1953
27 한호성 1772
28 한유후 2884
29 한진하 1942
30 한춘립 1459
31 한유기 2143
32 한여경 1490
33 한흡 1981
34 한응성 2021
35 한기 3142
36 한위겸 2953
37 한계상 1611
38 한경생 2966
39 한필원 2449
40 한회일 1979
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