ㆍ작성자 중앙종회
ㆍ작성일 2009-06-13 (토) 09:30
ㆍ분 류 일반
ㆍ추천: 0  ㆍ조회: 6639       
ㆍIP: 59.xxx.162
도굴 한명회 誌石, 9년 만에 후손 품에
 
2009/06/11 14:32 발신지:Seoul/한국
한명회의 후손인 청주 한씨 종친회 회원들이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에서 회수된 지석을 살펴보고 있다. 최흥수기자 choissoo@hk.co.kr (c)한국일보

관련사진 1 매

조선 전기 수양대군(세조)의 책사로 계유정난(1453년 단종 1년에 수양대군이 왕위를 빼앗은 사건)의 공신이었던 한명회(1415~1487)의 지석(誌石ㆍ죽은 이의 일대기와 가족관계 등을 기록해 무덤에 묻은 판석)이 도굴 당한 지 9년 만에 후손들의 손에 돌아오게 됐다.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는 10일 충남 천안 한명회 분묘에 매장돼 있던 지석 24매(枚)를 유통하려고 한 혐의(문화재보호법 위반 등)로 장물범 유모(51)씨를 구속하고 알선책 백모(40)씨 등 8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2000년 2월 도굴돼 그 동안 내용조차 파악할 수 없었던 지석은 장물범들이 검거되면서 이날 최초로 공개됐다.

회수된 지석에는 한명회의 출생, 계유정난 때 행적, 임금과 나눈 대화 등이 소상히 기록돼 있어 문화재적 가치가 매우 크다고 경찰은 전했다. 가로 25㎝, 세로30㎝ 크기로 규모면에서도 역대 최고로 평가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문화재청 감정 결과 이 지석은 15세기 말에서 16세기 초쯤 제작됐으며, 감정위원은 보물급 문화재로 시가 산정이 불가능하다는 의견을 내놓았다"고 말했다.

경찰은 그러나 지석의 도굴범은 밝혀내지 못했다. 구속된 유씨는 올해 2월 충북 청원에 있는 장물범 황모(49)씨의 골동품 가게에서 2,600만원을 주고 지석을 사들인 것으로 조사됐다. 황씨는 2000년 2월께 대구의 한 골동품 가게에서 2007년 사망한 김모씨로부터 720만원을 주고 사들였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회수된 지석은 문화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조만간 문화재로 공식 지정될 예정이다.

권지윤 기자 legend8169@hk.co.kr
(c)한국일보


이름아이콘 승석
2009-08-25 20:13
보물급 자료를 찾은것에 감사하며 부디잘 보관되어 후손에게 길이 남겨지길 기원합니다
더욱이 문화재로 등록이 된다니 더욱 기쁘군요
   
 
    N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8 일반 청주韓氏 가문의 영광 3연속으로 ‘재상’ 탄생 운영자 2008-02-02 9301
207 일반 도굴 한명회 誌石, 9년 만에 후손 품에 [1] 중앙종회 2009-06-13 6639
206 일반 시조태위공 무자년 시향(時享) 공고 운영자 2008-09-03 4881
205 일반 서울특별시의 마지막 농부 운영자 2007-03-02 4734
204 일반 청주한씨 인터넷 한글 대동족보 운영자 2005-11-30 4696
203 일반 지도 밖으로 행군한 지 2년 반… 운영자 2008-02-02 4353
202 일반 시조 태위 시 위양공 정해년 세향 안내 운영자 2007-11-05 4331
201 일반 (축당선)5.31 지방선거 당선자 명단 운영자 2006-07-09 4254
200 일반 한승수 평창동계올림픽 유치위원장 운영자 2007-01-26 3985
199 일반 국무총리에 明淑 일가 취임 운영자 2006-05-04 3857
198 일반 평생 모은 전재산 100만불 쾌척 장학재단 운영자 2006-08-24 3795
197 일반 레슬링 첫 금 한태영 운영자 2006-12-11 3731
196 일반 생활속 불편 개선하는 발명은 주부가 한 수 위 운영자 2008-01-16 3654
195 일반 한석봉의 서첩 세 권, 7억의 감정가 운영자 2005-11-30 3311
194 일반 만해축전 행사 안내 운영자 2006-08-07 3181
193 일반 청주한씨 한글도메인주소 운영자 2005-11-30 2818
12345678910,,,13